사회

카포스 포천시지회, 비둘기낭 폭포서 자동차 무상점검 실시

20여명의 회원들이 참여해 자동차 70여대에 200만원 상당의 '무상 서비스' 제공

 

▲카포스 포천시지회(회장 이상언)는 한탄강세계지질공원내 비둘기낭 폭포를 방문한 관광객을 대상으로 자동차 무상점검을 했다.

 

한국자동차 전문정비사업조합연합회(카포스) 포천시지회(회장 이상언)는 지난 25일 포천 한탄강세계지질공원내 비둘기낭 폭포를 방문한 관광객을 대상으로 '자동차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했다.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관광객이 뜸했던 포천의 관광 명소 '비둘기낭 폭포'에 청명한 가을을 만끽하려는 가족 나들이로 하루종일 붐볐다. 

 

이날 '카포스 포천시지회'는 20여명의 회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노후 와이어 교체, 워셔액·부동액 보충, 브레이크와 라이트 전구 교체' 등 자동차 70여대에 200만원 상당의 '무상 서비스'를 제공했다. 특히, 에너지 절약과 탄소배출 저감을 위한 운전요령을 설명해 관광객으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이상언 지회장은 "시민과 포천시를 찾은 관광객을 위해 안전하고 행복한 여행이 되도록 '가을맞이 자동차 무상점검 서비스'를 회원들과 힘을 모아 실시하게 되어 매우 뜻깊은 하루였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로 진행하지 못한 무상서비스를 분기별로 하고, 4분기에는 회원들과 협의해 산정호수에서 할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폭포를 찾은 한 관광객은 "포천의 명소 폭포에 가족들과 와서 즐겁게 보내고, 안전운행에 필요한 서비스를 함께 받아 마음이 너무 좋다"며 "포천에 처음 왔는데 너무 좋은 인상을 가지고 갑니다"라고 말했다.